문화예술축제

다양함이 살아숨쉬는 문화예술축제를 소개합니다

평화와 우호 교류의 축제, 조선통신사축제

얽힌 한일관계 풀 성신교린의 유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조선통신사축제 상단 이미지

우선 조선통신사가
무엇인지 알아보자

1592년 발발한 임진왜란은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죽음으로 끝났다. 조선은 쑥대밭이 됐다. 조선에 출병하지 않았던 도쿠가와 이에야스는 사명대사와 교섭해 국교를 회복했다. 사명대사는 포로로 잡혀간 조선인들을 데려오기 위해 노력했고, 도쿠가와 막부는 내치 안정을 위해 조선의 선진 문화를 받아들이기를 원했다. 양측의 이해는 통신사 일본 파견에서 일치를 이뤘고, 도쿠가와 막부는 통신사 일본 방문을 ‘쇼군 일대의 의식’으로 매우 중시했다.
본문 이미지1
‘통신(通信)’은 '신의를 나눈다'는 의미로, 일본인들은 이를 조선에서 온 통신사라 해서 조선통신사라 불렀다. 한국에선 굳이 조선통신사라고 부를 이유가 없다. 1607년부터 1811년까지 약 200년 동안 통신사는 일본을 12차례 방문해 조선 국왕의 국서를 전달하고 도쿠가와의 답서를 받아 왔다.
막부의 경사나 쇼군 계승이 있을 때 방문했고, 중국의 선진 문화를 먼저 받아들인 조선의 문화예술을 전파하는 기능도 수행했다.

통신사는 정사, 부사, 종사관 등 3사가 이끌고, 화원 의원 역관 악사 등 400~500명의 대규모 사절단을 이뤘다.
조선 수도 한양을 출발, 대한해협을 건너 오늘날 도쿄까지 가야하는, 왕복 3000㎞에 이르는 길고도 위험한 경로였다.
여정 곳곳에서 통신사 행렬은 일본 문인들과 필담을 주고받으며 노래와 춤, 술잔을 나눴다. 일본 내 각 지방 수령들은 통신사 행렬을 극진히 대접했고, 일본인들에게 행렬이 남긴 문서와 그림 등 예술품은 열광적인 반응을 일으켰다. 이를 오늘날 한류의 원형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

통신사는 한일 양국이 전란의 폐허를 딛고, 신뢰를 기반으로 평화와 선린 우호 교류를 성사시킨 가장 대표적인 사례로 꼽히며, 실제 통신사 교류가 있었던 200년 동안은 양국간 외교 마찰이나 군사 충돌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통신사 행렬이 배에 올라 조선을 떠나는 기점이었던 부산은 한국 어느 지역보다 통신사와 관련된 이야기와 유산이 풍부한 곳이다.
바람이 많이 불고 파도가 높은 날은 배를 띄울 수가 없었기에 행렬은 몇 날이고 기다려야 했다.
행렬을 떠나보냈던 영가대가 복원돼 있고, 조선통신사 역사관도 운영하고 있다.

부산에서는 2002년부터 조선통신사 축제가 열렸다. 외교와 문화 교류를 바탕으로 한국과 일본 양국의 선린 우호와 평화 공존 정신을 오늘날 되살려보려는 취지였다.
부산문화재단이 조선통신사축제를 주관하면서 2013년 부산에서 열린 통신사축제에 참여했던 일본 측 관계자들에게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한일 공동 등재를 추진해보자고 제안했다. 일본에서도 쓰시마 시모노세키 등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조선통신사축제가 열리고 있었다.
본문 이미지2
통신사가 거쳐간 일본 내 지역을 묶은 ‘연지연락협의회’도 있다. 연지연락협의회가 화답해 양측은 본격 준비작업에 들어갔고, 2016년 3월 유네스코 사무국에 한일 공동 명의로 세계기록유산 등재 신청서를 접수했다. 심사 결과는 2017년 6~8월 발표된다.
본문 이미지3
2016년 3월 30일 부산 중구 중앙우체국에서 한국 측 부산문화재단 박승환 국제교류팀장과 일본 측 연지연락협의회 아비루 마사오미
사무국장이 조선통신사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신청서를 접수하고 있다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 신청서를 접수한 뒤 열린 올해 조선통신사 축제는 등재가 순조롭게 이뤄지기를 기원하는 의미를 더해 풍성하게 열렸다. 특별기획 프로그램으로 ‘소울’(소통과 어울림)을 만들어 양국 연고도시 대표자 12명이 참여해, 등재 기원 퍼포먼스를 펼쳤다.
본문 이미지4
전시 체험 프로그램 ‘조선통신사 한마당’에는 유네스코 등재 기원관이 설치됐다.

5월 7일 메인이벤트로 열린 ‘조선통신사 평화의 행렬’에는 1500여 명의 국내외 문화예술단체, 시민단체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일본 기타큐슈의 ‘야마가사’와 한국 안동의 차전놀이 행렬은 특별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본문 이미지5
행렬을 이끄는 3사 가운데 정사에는 배우 박정철, 부사에는 다섯 번째 통신사(1643년. 인종 21년)에 종사관으로 참여한 신유의 후손인 신경식 씨, 종사관에는 조선통신사학회 학술위원인 박화진 부경대 사학과 교수가 맡았다.
본문 이미지6
통신사 축제는 체험 프로그램도 풍성하다.
통신사 캐릭터 종이인형 만들기, 자전거 펄러비즈 캐릭터 만들기, 캔버튼 만들기, 물레체험, 3D 포토존 등 가족단위 관람객들도 즐길거리가 많다. 필담창화 미술 경연을 비롯해 한일 문화교류 공연, 전통공연 등 공연과 경연도 많다.
본문 이미지7
개요 아이콘

축제개요 및
프로그램안내

축제에 대한 상세 일정 및
프로그램을 안내해드립니다
축제개요
축제개요
일정 매년 5월 초순 삼일간 개최
장소 용두산공원, 광복로 일원
슬로건 기억하고 잇고 전하다
주최 및 주관 부산광역시, 부산문화재단
프로그램안내
  • 1 국제학술심포지엄
  • 2 조선통신사 뮤지컬 공연
  • 3 조선통신사 평화의 행렬
  • 4 UNESCO 세계기록유산 한일 공동등재 기원행사 ‘Soul’
행사장안내 아이콘

행사장안내 및
지도/교통 안내

행사장안내와 축제 오시는길 및
대중교통을 안내해드립니다
행사장안내
기차로 오실 때 (부산역에서)
버스 : 부산역 건너편 17, 61, 87, 134번 승차, 남포동 하차
도시철도 : 부산역 → 남포역 하차
비행기로 오실 때 (김해공항에서)
리무진버스 : 남포동방면 승차 → 남포동 하차
도시철도, 버스 : 사상방면 부산김해경전철 승차 → 사상역에서 8, 61번 환승 → 남포동 하차. 혹은 사상역에서 2호선 환승 → 서면역 환승 → 부산역 하차
포토갤러리 아이콘

플리커
포토 갤러리

다양한 사진을 만나보세요!
[부산] 중구 '2017 조선통신사 축제'… '평화를 꿈꾸다'
[가족여행] 가족과 함께 떠나는 여행, 자녀와 체험여행·전통행사 여행은 어떨까? [춘천마임축제, 보성다향대축제, 하동야생차문화축제, 곡성세계장미축제, 여수진남거북선축제 가볼만한 곳 맛집 숙박]
"부산시민과 함께 UNESCO 등재기원",‘2016 조선통신사 축제’개최
2016 조선통신사 축제
'한일교류의 시작'…2015 조선통신사 축제 '팡파르'
조선통신사 축제, 5월5일부터 열린다
조선통신사 행렬 일본 전통공연단
부산 중구, 내달 5~7일 '조선통신사 축제' 팡파르~
부산 용두산~광복로 일원서 '조선통신사 축제' 열려
[2017 조선통신사 축제] 평화의 길, 시민들과 함께 다시 걷다
2017 조선통신사 축제 오는 5~7일까지 진행...正使에 배우 임호 참여
조선통신사 행렬 재현
[부산] 조선통신사 행렬 200년 만에 재현
부산술 '시원골드매실' 조선통신사 축제 공식주 활약
'조선통신사 축제' 5일 팡파르
[이용득의 관문백물] (1) 비선(飛船)에 실려온 고구마
부산 2박3일여행코스/여행지 추천 5월 축제일정 반지마을
[카드뉴스] "왜 대학도 못 나왔어요?"
서울지하철 3호선 명동역에 뽀로로가
국립부산국악원, 매월 마지막 수요일 'OPEN HOUSE’개최
[포토뉴스] 조선통신사 축제
[부산] 열정적인 日조선통신사 퍼포먼스
[현장 톡·톡] 유네스코 등재 염원 못 살린 조선통신사 축제
조선통신사 축제 6일 개막
용두산공원 조선통신사 축제
내일부터 조선통신사 축제 열려
한일 평화 교류의 축제 '조선통신사 축제' 5월 5~7일 중구 일대서 열려
흥겨운 조선통신사 축제
'조선통신사 축제에서 캐릭터와 기념촬영'
'조선통신사 축제에서 캐릭터와 기념촬영'
2015 조선통신사 축제 '팡파르'
한일 교류의 첨병 '조선통신사축제' 개막
'조선통신사 축제' 개막…6~8일 용두산공원 일원
조선통신사 축제 어린이 미술대회
조선통신사 유네스코 등재 기록유산 리스트 잠정 확정
부산시, '2015 조선통신사 축제' 개최
조선통신사 축제
2015 조선통신사 축제 '팡파르'
조선통신사 한일우호 행렬
찬란했던 조선통신사 행렬을 만나다! 2015 조선통신사 축제
부산 조선통신사축제
조선통신사 축제
조선통신사 한일우호 행렬
영천아리랑 태무시범단, '부산 조선통신사축제' 참가
한일 교류상징 '조선통신사 축제' 3일 팡파르
조선통신사 행렬 재현
부산문화재단, '2014조선통신사 축제' 취소키로
국립부산국악원, 2015년 조선통신사 축제 '한일 문화 교류 공연' 개최
부산 중구, 내달 5~7일 '조선통신사 축제' 팡파르~
'한일교류의 시작'…2015 조선통신사 축제 '팡파르'
'조선통신사 축제' 개막…6~8일 용두산공원 일원
찬란했던 조선통신사 행렬을 만나다! 2015 조선통신사 축제
[부산] 조선통신사축제 퍼레이드 시작
조선통신사축제, 일본 전통공연
부산, 예술을 부르는 항구_LOCAL SCOPE -부산문화재단이 주관한 2015 조선통신사 축제
조선통신사 축제, 5월5일부터 열린다
2009 조선통신사 축제 공식 포스터
용두산공원 조선통신사 축제
조선통신사축제, 일본 전통공연단
조선통신사 축제 문학 교류 첫 시도 日 소설 번역 출간
한일관계 얼어붙었지만…'조선통신사축제' 3일 팡파르
부산에 나타난 조선통신사
한일 관계 악화에도 '부산 조선통신사 축제' 예정대로
‘2015 조선통신사 축제’ 내달 1일 개최
흥겨운 조선통신사 축제 형렬
[부산] 조선통신사축제 하이라이트 '퍼레이드' 눈길
조선통신사축제, 일본 전통공연단 축하공연
조선통신사축제, 일본 전통공연단 축하공연
조선통신사축제, 일본 전통공연단 축하공연
조선통신사축제, 일본 전통공연단 축하공연
조선통신사축제, 일본 전통공연단 축하공연
조선통신사 축제 화려한 퍼레이드
조선통신사 행렬
조선통신사 형렬 재현
조선통신사 축제 어린이 미술대회
'조선통신사 납시오'
조선통신사 재현,일본 장식수레 퍼레이드
조선통신사 축제 5월 2~4일 "유네스코 세계유산 한·일 공동 등재 기원"
조선통신사 축제, 공식 포스터 확정
영천시, 2015년도 예산안 6100억원 편성의회제출
찬란했던 조선통신사 행렬을 만나다! 2015 조선통신사 축제
찬란했던 조선통신사 행렬을 만나다! 2015 조선통신사 축제
찬란했던 조선통신사 행렬을 만나다! 2015 조선통신사 축제
찬란했던 조선통신사 행렬을 만나다! 2015 조선통신사 축제
필진,관련기사 아이콘

필진 및 관련기사

필진소개 및 축제관련기사 안내

이 콘텐츠가
도움이 되셨나요?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여
더 나은 콘텐츠를 제공하겠습니다.
  • 좋아요 좋아요! 0
  • 별로예요 별로예요 0
한줄댓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맨처음으로이전으로
  • 1/0
  • 다음음으로맨마지막으로
  • 댓글등록